본문바로가기


피플

사람人

최태원 회장 등 SK家 3형제, 고액기부자 등록!

기사입력| 2017-01-02 14:07:50
최태원 SK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최재원 SK그룹 수석부회장, 최창원 SK케미칼 부회장 등 SK가(家) 3형제가 새해 첫날 개인 고액기부자 클럽에 나란히 가입했다.

SK그룹은 2일 최태원 회장 등 SK그룹 사촌 3형제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에 2017년 1~3호 회원이 됐다고 밝혔다.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은 지난 2007년 이미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했기에 SK그룹 경영에 참여하고 있는 최태원 회장 등 사촌 4형제가 모두 개인 고액기부 클럽에 가입한 것이다.

SK그룹 관계자는 "최태원 회장 등 SK그룹 최고경영진 3인의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은 기업인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솔선수범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태원 회장은 지난 2014년에 받은 급여 301억원을 ▲카이스트 사회적기업가 MBA 창업지원 자금 ▲한국고등교육재단 학술연구자금 ▲행복나눔재단 사회적기업 창업자금 등에 활용되도록 사회에 환원한바 있다.

최 회장의 사촌형인 최신원 회장은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을 포함해 공동모금회 개인 기부자 가운데 가장 많은 금액인 33억8000만원을 기부했다. 아시아에서는 유일하게 UWW(세계모금회)의 고액기부자 모임인 리더십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최신원 회장은 평소에도 지인들에게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을 적극 권유해 왔으며, 이번 최태원 회장 등의 가입에도 역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SK그룹은 지난해 말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주관한 이웃사랑성금으로 120억원을 기부한바 있다.이규복 기자 kblee341@sportschosun.com

사람人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