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금융

"회비, 잊으셨나요?"…카카오뱅크, 간편한 초대·관리 '모임통장 서비스' 출시

기사입력| 2018-12-03 14:33:15
송년회 시즌을 맞아 간편하게 회비를 공유·관리할 수 있는 공동자금관리 서비스가 출시됐다.

한국카카오은행(카카오뱅크)는 3일 서울 용산구 서울오피스에서 프레스톡을 개최하고, 카카오톡의 '초대'와 '공유' 기능을 활용해 모임 회비를 편리하고 투명하게 관리할 수 있는 모임통장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날 프레스톡에서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기존 통장들의 복잡한 가입절차·제한적 고객정책·불편한 접근성 등을 개선해, 모든 사람들이 쉽게 사용할 수 있는 모임통장 기획했다"고 밝혔다. '같이보는'·'쉬운'·'재미있는' 콘셉트로 만들어진 '모임통장'은 간편한 초대 및 운용은 물론, 특히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한 위트 있는 메시지 카드를 통해 모임주나 멤버들의 돈거래가 부담 없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는 것.

우선 모임통장 서비스는 모임주가 본인이 현재 사용하고 있는 카카오뱅크 계좌를 모임통장으로 전환하거나, 새 계좌를 개설해 모임통장으로 이용할 수 있다. 모임통장으로 전환된 계좌에 대해서는 전환 전 해당 계좌와 연동되어 사용하던 기존 카카오프렌즈 체크카드를 계속 사용할 수 있고, 캐시백 혜택도 동일하게 적용된다. 단, 대출계좌, 휴면계좌, 거래중지계좌, 사고계좌는 모임통장으로 전환할 수 없다.

모임주는 모임통장 개설 후, 해당 모임의 단체 대화방(카톡방)에 초대장을 보내 모임 구성원들을 모임멤버로 한 번에 초대할 수도 있다. 모임통장 1계좌 당 참여 가능한 모임멤버는 최대 100명이다.

초대를 받은 모임멤버는 만 14세 이상이면 카카오뱅크 계좌가 없어도 초대 수락과 인증 절차를 거쳐, 카카오뱅크 회원으로 가입만 하면 모임통장 회비 이용 내역을 모임통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모임주는 카카오톡으로 모임멤버들에게 카카오 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한 메시지 카드를 보내 모임 회비 납부를 요청하고, 회비 납부 내역 조회를 통해 모임멤버들의 회비 납부 여부도 확인할 수 있다.

모임 회비 관리의 투명성 확대 효과도 예상된다. 모임통장의 거래 내역은 모임주가 본인 개인계좌를 모임통장으로 전환한 시점부터 모임멤버들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보안에도 신경 써 안심하고 금융거래를 할 수 있도록, 모임멤버에게는 모임통장의 실계좌번호가 아닌 안심가상계좌번호가 노출되고, 거래명 일부도 별표로 처리되는 기능도 더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기존에 출시된 모임통장의 큰 불편함 중 하나였던 모임멤버 초대와 회비 납부 요청 등의 소통 기능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뱅크 모임통장 서비스는 3일부터 카카오뱅크 애플리케이션 업데이트 후 이용할 수 있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금융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