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금융

삼성생명, 보험료 최대 13% 낮춘 '실속든든 종신보험' 출시

기사입력| 2018-01-11 10:48:37
삼성생명은 기존 종신보험 대비 보험료를 최대 13% 내린 '실속든든 종신보험'을 16일부터 판매한다고 밝혔다.

'실속든든 종신보험'은 기존 종신보험에 비해 보험료 납입기간 중에는 환급금을 줄여 보험료를 낮춘 대신, 납입 완료 후에는 환급금이 올라가도록 한 '저(低)해지환급형'으로 설계됐다. 이에 따라 고객 입장에서는 비교적 저렴한 보험료로 가장 유고시 필요한 사망보험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기존 종신보험과 같은 보험료를 납입한다고 하면 더 많은 사망보험금을 준비할 수 있는 셈이다. '실속든든 종신보험'은 가장 유고시 남은 유가족을 보호한다는 종신보험의 본질에 더욱 가까운 상품이다.

삼성생명에 따르면, 이 상품은 가입 후 사망보험금이 변하지 않는 '기본형'과 사망보험금이 늘어나는 '체증형' 등 2가지 형태로 판매된다.

이 가운데 '체증형'은 사망보험금이 60세부터 매년 3%씩 20년간 늘어나는 형태로, 사망보장 기능을 더욱 강화했다고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고객의 사망보험금이 1억원이었다면, 60세부터는 매년 3%인 300만원씩 늘어나 80세 시점에는 1억6000만원이 된다.

보험을 중도에 해지하지 않고 계속 유지하는 고객을 위한 혜택도 강화됐다. 기존 종신보험은주보험 가입금액 1억원 이상고객에 대해서만 장기 유지 보너스를 부여했지만, 이 상품은 이 같은 제한을 없앴다. 이에 따라 보험료 납입 완료 시점에, 총 보험료의 0.5~10%(가입금액에 따라 차등)를 적립금에 더해준다. 또한 '저(低)해지환급형'으로 설계되어 납입 완료 이후에는 기존 종신보험 대비 환급률이 더 높다

이밖에 '실속든든 종신보험'은 보험료 납입기간이 끝난 후에는 추가납입과 중도인출이 가능하고, 다양한 특약을 통해 암, 뇌출혈, 입원·수술 등도 보장받을 수 있다. 가입연령은 만 15세부터 최대 70세까지, 보험료 납입기간은 10년/15년/20년이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금융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