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가전

전자레인지, 제품별 성능차 커…해동속도는 삼성 제품이 '우수'

기사입력| 2017-06-15 14:02:14
최근 1인 가구의 증가로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전자레인지의 제품별 성능 차이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15일 선호도가 가장 높은 전자레인지 8개 제품을 대상으로 가열 균일성능, 해동온도 적정성, 해동속도, 소음 등을 시험한 결과를 발표했다. 가열 균일성능은 음식물을 균일하게 가열하는 능력, 해동온도 적정성은 해동 온도가 적절한지, 해동속도는 얼마나 빠르게 해동되는지를 말한다.

가열 균일성능의 경우 삼성전자(MS23K3523AW), 일렉트롬(월풀, MWX209WH) 등 2개 제품이 40% 미만으로 온도 편차가 상대적으로 작아 '우수'로 평가됐다. 가열 균일성능은 온도 차에 대한 비율로 나타나며 수치가 작을수록 우수한 제품이다.

대유위니아(MWA20MW), 동부대우전자(KR-M203BSW), 매직쉐프(MEM-GS20W), 일렉트로룩스코리아(EMM2322MK) 등 4개 제품은 가열성능이 70% 이하로 '양호'로 평가됐다. 반면 LG전자(MW23GD), SK매직(MWO-20EC9) 2개 제품은 80% 이상으로 온도 편차가 상대적으로 커 '보통' 수준이었다.

해동온도 적정성은 냉동된 소고기를 해동할 때 해동적정온도(0~25도)에서 얼마나 벗어나는지를 평가했는데, 매직쉐프, 일렉트롬, SK매직 등 3개 제품이 편차가 작아 '우수'로 평가됐다. 반면, 일렉트로룩스코리아 제품은 적정온도에서 상대적으로 크게 벗어나 '보통' 수준이었다.

해동속도는 냉동된 소고기를 해동할 때 소요되는 시간으로 측정했다. 삼성전자 제품이 해동시간이 3분30초로 상대적으로 짧아 '우수'로 평가됐다. 대유위니아, 동부대우전자, 일렉트로룩스코리아, LG전자 제품은 해동속도가 8분20초로 '양호'로 평가됐다. 하지만 매직쉐프, 일렉트롬, SK매직 등 3개 제품은 해동속도가 12분35초∼13분30초로 상대적으로 길어 '보통' 수준이었다.

소음의 경우는 대유위니아, 일렉트로룩스코리아 제품이 상대적으로 작아 '우수'로, 나머지 제품은 '양호'로 평가됐다.

한편, 주로 전자레인지로 조리하는 즉석밥, 즉석 죽, 냉동 피자를 모든 시험대상 제품이 정상적으로 조리했다. 아울러 전자파나 감전 위험성의 경우 8개 제품 모두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가전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