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가전

삼성전자, 업계 최초 TV용 '페이스북 비디오 앱' 출시

기사입력| 2017-02-27 11:23:53
삼성전자는 27일 10억명 이상의 사용자 수를 보유한 페이스북과 파트너십을 맺고 TV 업체 최초로 TV용 '페이스북 비디오 앱'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소비자는 TV용 페이스북 비디오 앱을 통해 인터넷이나 모바일에서 즐기던 페이스북 영상 콘텐츠를 보다 선명하고 큰 TV 화면으로 즐길 수 있게 됐다.

페이스북 비디오 앱은 2015년 이후 출시된 모든 '삼성 스마트TV'에서 이용이 가능하며 190여개국 소비자가 35개 언어로 즐길 수 있다.

소비자들은 삼성 스마트 TV에서 페이스북 앱을 다운받고 계정 연동을 하면 ▲친구가 공유한 영상, ▲좋아하는 페이지의 영상, ▲페이스북 추천 영상, ▲인기 라이브 영상 등을 바로 즐길 수 있다.

상하좌우 4방향 버튼만으로도 영상 카테고리를 선택해 간단하게 원하는 영상을 찾는 것이 가능하다.

한상숙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상무는 "콘텐츠 플랫폼으로서의 '삼성 스마트TV'의 가치가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 주는 사례"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양질의 다양한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기술과 파트너십 등 다방면에 걸친 혁신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이규복 기자 kblee341@sportschosun.com

가전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