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IT

SK텔레콤,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사회적 가치 실현' 강화

기사입력| 2019-08-22 18:15:46
SK텔레콤이 22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협약'을 22일 체결했다.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을 설립해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나서기 위해서다. 장애인 표준사업장은 장애인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 장애인 친화적인 환경을 갖춘 사업장을 말한다. 상시근로자의 30% 이상을 장애인으로 고용도 해야 한다.

SK텔레콤은 이달 중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채용에 나설 예정이다. 장애인 일자리 창출 뿐만 아니라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일할 수 있는 문화도 확산시킨다는 방침이다.

SK텔레콤은 이를 위해 지난 1일부터 구성원을 대상으로 SKT의 5G · AI 등 ICT 기술 · 서비스와 연계해 장애인들이 일할 수 있는 사업 아이디어를 공모 중이다. SK텔레콤은 공모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장애인들이 ICT 기술을 활용해 제약 없이 일할 수 있는 새로운 일자리 영역을 발굴할 계획이다.

SK텔레콤 관계자는 "5G시대를 선도하는 ICT 기술을 활용해 장애인들이 행복하게 일할 수 있는 일자리를 확대하는 등 사회적 가치 실현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IT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