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기타

8월 담배 3억640만갑 판매…궐련형전자담배 작년보다 3.5배 늘어

기사입력| 2018-09-19 13:57:49
자료=기획재정부
올해 8월 궐련형전자담배는 2850만갑이 판매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약 3.5배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올해 8월 담배 판매량은 3억640만갑으로 작년 8월보다 0.3%(90만갑) 증가했다.

전년 동월과 비교한 담배 판매량은 올해 7월 240만갑(0.7%) 증가한 것에 이어 지난달까지 2개월 연속 늘었다.

유형별로 보면 일반궐련 판매량은 감소했지만 궐련형 전자담배(전자담배) 판매량이 증가하면서 전체 담배 판매가 늘었다.

궐련 판매량은 작년 8월 2억9700만갑에서 올해 8월 2억7800만갑으로 감소했지만, 같은 기간 전자담배 판매량은 820만갑에서 2850만갑으로 늘었다.

판매된 전체 담배 중 전자담배가 차지하는 점유율은 올해 8월 기준 9.3%로 집계됐다.

전자담배 점유율은 올 1월 9.1%에서 5월 10.0%까지 치솟았다가 이후 소폭의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 1~8월 담배 누적 판매량은 23억2000만갑으로 작년 같은 시기보다 1.1% 줄었으며 담배가격 인상 전인 2014년 1~8월보다는 17.4% 급감했다.

같은 기간 담배 반출량은 23억2000만갑으로 작년 같은 시기보다 1.6% 늘었다.

반출된 담배에 부과된 1~8월 제세부담금은 7조6000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1.3%, 2014년 같은 기간보다 71.2% 급증했다.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기타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