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부동산

부동산 규제속 3분기 전국 7만5천여 가구 분양…작년보다 25.8% 증가

기사입력| 2018-07-12 14:00:18
자료=부동산인포
최근 보유세 인상안 등 부동산 규제가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올 3분기 전국에서 7만5000여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12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올 7~9월 전국에서 총 7만5140가구가 일반분양될 예정이다.

이는 전년 동기(5만9749가구) 대비 25.8% 증가한 수준이다.

권역별로는 지방광역시가 1만7309가구로 전년 동기(9717가구) 대비 78.1%가 증가한다.

수도권은 4만1676가구로 전년 동기(3만1429가구) 대비 32.6%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반면 지방도시의 경우 1만6155가구가 계획돼 전년 동기 보다 13.2% 감소될 것으로 조사됐다.

시·도별로는 검단신도시 분양이 계획된 인천이 전년 동기에 비해 가장 많은 7800여가구가 증가하며, 대구와 경기가 4000여가구 가량 증가할 전망이다.

경남·전북은 2000가구 안팎으로 줄어들고 수도권에서는 서울이 1300여가구가 감소할 것으로 집계됐다.

부동산인포 권일 리서치 팀장은 "최근 몇 년은 여름 비수기라는 말이 무색할 만큼 한여름에도 신규 분양이 연이어 이뤄지고 있다"며 "이런 시기에 청약을 할 정도로 시장에 관심이 있는 이들이라면 계약으로 연결될 가능성도 높다"고 밝혔다. 이어 "재고 아파트 매입은 다주택, 보유세 부담 때문에 주저하는 대신 일단 당첨되면 시세차익을 거둘 수 있는 분양아파트로의 청약은 증가할 것으로 보여 3분기 분양시장은 곳곳에서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고 덧붙였다.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부동산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