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기타

LG, '시그니처' 앞세워 유럽 빌트인 시장 공략 강화

기사입력| 2018-04-17 11:48:01
LG전자가 17일 세계 최대규모의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유럽 소비자들에게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처음 공개했다. 이탈리아 최고급 주방가구업체 '톤첼리' 전시관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제품으로 구성한 초프리미엄 주방 솔루션을 전시했다
LG전자가 프리미엄 빌트인 브랜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앞세워 유럽 프리미엄 빌트인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

LG전자는 17일부터 22일(현지시각)까지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규모의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 유럽의 명품 가구업체들과 협업해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진행한다. 밀라노 디자인 위크는 LG전자가 유럽 소비자들에게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처음 공개하는 자리다. 세계 최대 빌트인 시장인 유럽은 연간 약 180억불 규모다. 세계 시장 규모는 대략 450억불이다.

LG전자는 이탈리아의 최고급 주방가구업체인 '톤첼리' 및 '발쿠치네'와 파트너십을 맺고 이들 전시관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제품으로 구성한 초프리미엄 주방 솔루션을 제시했다.

LG전자는 전시회를 통해 신제품도 대거 선보인다. 도어를 여는 핸들을 없애고 조작 패널과 본체를 일체화시킨 오븐, 7인치 LCD 디스플레이 패널과 블랙 글라스 디자인을 적용한 인덕션 전기레인지 등은 초프리미엄에 걸맞게 세련되고 모던한 디자인을 갖췄다.

LG전자는 연내 이탈리아를 시작으로 주요 유럽 국가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송대헌 LG전자 사장(H&A사업본부장)은 "LG만의 초프리미엄 가치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 프리미엄 빌트인의 본고장인 유럽에서도 시장선도 지위를 지속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의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는 장인정신을 담은 디자인, 상식을 넘어선 혁신적 성능, 배려가 돋보이는 사용 편의성, 품격에 맞는 프리미엄 서비스 등을 앞세운 LG전자의 프리미엄 빌트인 브랜드다. LG전자는 2016년 7월 한국과 미국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출시한 후 체험형 쇼룸 오픈, 프리미엄 유통채널 진입, 사후서비스에 인공지능 도입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기타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