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서비스

해외 온라인 쇼핑몰 관련 소비자불만 급증…항공·숙박 2배 이상 ↑

기사입력| 2017-08-09 11:12:50
최근 해외 직구(직접구매)가 늘어나면서 관련 소비자불만, 특히 항공·숙박 서비스에 대한 불만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올 상반기 접수된 해외 온라인 쇼핑몰 관련 소비자불만은 총 5721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3909건 보다 46.4%나 늘었다.

구매유형별로 보면 구매대행이 3201건으로 작년보다 17.1% 증가했고, 직구는 1389건으로 114.4% 늘었다.

품목별로는 의류·신발이 1825건으로 34.2%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항공권·항공서비스 657건(12.3%), 숙박 560건(10.5%)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항공서비스와 숙박 관련 불만은 1217건으로 지난해 상반기의 539건 보다 2배 이상 급증했다. 항공·숙박 관련 불만이 50건 이상 발생한 해외 사업자는 아고다(싱가포르)·에어비앤비(미국)·부킹닷컴(네덜란드) 등 3개의 숙박 사이트와, 에어아시아(말레이시아)·고투게이트(스웨덴) 등 2개의 항공 관련 사이트를 포함한 5개사로 나타났다.

소비자원은 "해외구매를 하기 전에는 거래조건을 꼼꼼히 확인하고 '국제거래소비자포털'에 게시된 해외직구 이용자 가이드라인과 피해예방 체크포인트 등 관련 정보를 참고해야 한다" 면서, 구매대행 관련 피해는 '1372 소비자상담센터'·직접구매 관련 피해는 '국제거래소비자포털'에 각각 도움을 요청할 것을 소비자들에게 당부했다. 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서비스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