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기타

LG 포터블 스피커 월별 판매량 1만대 넘어

기사입력| 2017-04-23 15:37:07
LG전자의 포터블 스피커가 올해 국내에서 월별 판매량이 1만 대를 넘었다. 지난해 월평균 판매량보다 약 2.5배 많다는 게 LG전자 측의 설명이다.

23일 LG전자에 따르면 LG 포터블 스피커는 제품별로 탁월한 휴대성, 모던한 디자인, 높은 야외 활용도 등을 갖추고 있다. 제품마다 구체적인 소비자 니즈를 반영하자, 판매량은 크게 증가했다. 특히 스마트폰, 노트북 등 IT 기기와 스피커를 연결해 음악, 게임, 캠핑, 자전거 타기 등을 즐기는 20~30대 고객들로부터 인기가 높았다.

무드(모델명 PH1)는 190g에 불과한 무게와 깔끔한 디자인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제품은 작년 7월에 출시된 뒤, 한 달 만에 판매량 4천 대를 넘겼다. 올해 들어서는 월 판매량이 7천 대 이상까지 치솟으며 LG 포터블 스피커 판매량 증가를 이끌고 있다.

캔들(모델명 PH3)은 인테리어로도 손색없는 디자인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 11월 출시 후 판매량이 꾸준히 늘어, 월 1천5백 대 이상 판매되고 있다. 전제적인 디자인은 모서리 부분들을 둥글게 처리한 삼각뿔 모양이다. 제품 위쪽에는 촛불을 모티브로 한 LED 조명을 적용해 은은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매장 진열 변화도 판매량 증가에 기여했다. LG전자는 스마트폰, 노트북, 미니빔 TV 등과 함께 포터블 스피커를 진열했다. 소비자들은 주로 이 제품들과 포터블 스피커를 연결해 사용한다. 실제 사용 환경을 보여주자, 소비자들은 이 제품들을 사려고 매장을 방문했다가 포터블 스피커도 함께 구매하는 사례가 늘었다. LG전자는 스피커 제품들을 한데 모아 놓은 스피커 존도 마련해 고객들이 제품을 비교해 볼 수 있게 했다.

LG전자는 봄나들이 철을 맞아, 야외 활동에 특화한 포터블 스피커도 판매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원하는 기능을 적용한 제품들로 포터블 스피커 시장을 지속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기타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