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기타

LG유플러스, 'U+프로야구' 출시 3일만에 다운로드 10만건 돌파

기사입력| 2017-04-04 14:35:55
LG유플러스가 자사 야구 앱인 U+프로야구가 출시 3일 만에 다운로드 10만 건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U+프로야구는 지난달 29일 출시된 프로야구 전용 앱으로 주요 득점장면을 실시간으로 돌려보는 '득점순간 돌려보기', 실시간 투구 추적(PTSㆍPitching Tracking System) 화면인 '방금 던진 공보기', 실시간 타자 對 투수 전력분석, 국내 최초 나만의 응원팀 맞춤 화면, 국내 최초 모바일로 최대 5경기 동시 시청, 광고 없이 바로 영상 재생 등 혁신적인 6대 기능을 담고 있는 게 특징이다.

LG유플러스는 U+프로야구 열기를 이어나가기 위해 잠실 야구장에서도 직관적인 광고를 무기로 열띤 홍보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잠실 야구장 왼쪽 외야 조명탑과 실내 1루 편의 공간 기둥 광고 등에 U+프로야구만의 핵심적인 기능들을 직구, 슬라이더 등 야구 구질에 맞춘 네이밍으로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전광판에서도 합의 판정 요청 시나 타 구장 경기 소식을 알릴 때 U+프로야구 앱의 주요 기능인 놓친 장면 돌려보기와 5경기 동시시청 기능을 소개한다.

한편 LG유플러스는 4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LG트윈스 홈 개막전에 유플러스 고객 300명을 초청해 열띤 응원전에 나선다. 응원단에 선발된 고객들에겐 홈 개막전 티켓(1인 2매), 홈런볼 탬버린, 고급 도시락, LG트윈스 후드 짚업, 응원 수건 등을 경품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기타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