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식음료

롯데제과 스위트팩토리, 누적 관람인원 30만명 돌파

기사입력| 2017-04-03 08:17:16
롯데제과 스위트팩토리.
'스위트팩토리'가 최근 누적 관람 인원 30만명을 돌파했다.

스위트팩토리는 롯데제과가 2010년 만든 무료 과자 박물관으로서, 과자원료가 생산과정을 거쳐 완제품에 이르는 단계까지 재미있게 놀이를 통해 보고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롯데제과 측은 "가나초콜릿, 꼬깔콘, 마가렛트 등 인기 과자의 생산장면을 놀이와 함께 재미있게 관찰할 수 있다는 점에서 어린이들에게 특히 인기가 좋다"며 "초콜릿의 원료인 카카오, 껌의 원료인 껌 베이스 등 원료를 실물로 관찰할 수 있고, 롯데제과의 역사 등 다양한 정보를 볼 수 있도록 설계된 것도 인기 비결"이라고 분석했다.

스위트팩토리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1시간 단위로 관람할 수 있다. 토요일은 오후 2시까지 운영된다. 시간당 관람인원은 최대 30명이며 5세 이상 어린이부터 입장이 가능하다.

한편 롯데제과는 2013년부터 지역아동센터 '롯데제과 스위트홈'을 설립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왔다.

완주(2013), 예천(2014), 영월(2015), 홍성(2016)에 설립된 스위트홈은 어린이들이 방과 후 안전하게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만들어졌으며, 빼빼로 판매 수익금으로 운영된다.

이외에 롯데제과는 자일리톨껌 판매 수익금으로 치과 진료과 어려운 이웃들을 찾아가는 '닥터자일리톨버스'도 운영하고 있다. 전상희 기자 nowater@sportschosun.com

식음료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